l u n a m o t h  4 t h   |  COVER  |  TAG CLOUD  |  GUEST  |  RSS 


| KOEI : total 13 posts
2008/07/14 적벽대전 : 거대한 전쟁의 시작 赤壁 Red Cliff (2008) (2)
2007/09/29 오디오북 Audiobook (8)
2006/01/31 三國志 11 (32)
2005/10/11 "최초로 구입한" 릴레이 (22)
2005/05/10 대항해시대 온라인 관련 (8)

 1     2     3   

◀ Newer Posts  |  ▲TOP  |  Older Posts ▶

| KOEI : total 4 comments
2002/07/31 lunamoth  koei 삼국지 겜같은 오프닝보고 관심이 생기더군요... 이제 막 보고 있... 
2002/09/08 lunamoth  아마도 486dx시절이었을겁니다. koei 최초의 256color/광대?한맵에 꽤나... 
2005/10/12 lunamoth  코에이 코리아는 일본에서 설립한걸로 알고 있습니다. http://www.koeik... 
2006/10/21 달크로즈  정말 KOEI에서도 '~ 인터넷' 같은거 말고 제대로 된 온라인판 하나 내주... 
| KOEI : total 1 trackbacks
2004/07/20  Romance_Of_The_Three_Kingdoms_Battle_Field  www.gamecity.ne.kr/3bf, www.koeikorea.co.kr 일러두기. KOEi KOREA PRESENT BiG GAME 1. SiNGLE GAME,...

| 적벽대전 : 거대한 전쟁의 시작 赤壁 Red Cliff (2008)  [감상/영화/외...]

2008.07.10 개봉 | 15세 이상 | 132분 | 액션,전쟁,모험,드라마 | 중국 | 국내 | 국외 | 씨네서울 | IMDb

赤壁

조조의 대군에 패퇴하여 신야로부터 패주하는 유비군, 그리고 이어지는 예의 상산 조자룡의 일기당천, 아두 구출과 장비의 용맹무쌍으로 (비록 장판파 필마단기는 볼 수 없었습니다만) 영화 적벽대전의 막이 열립니다. 하지만, 여기서부터 『삼국지연의』의 인물, 이야기, 구성은 잠시 잊는 게 좋을 듯싶습니다. 유기와 함께 강하에서 병마를 끌고 오는 관우를 생각하던 차에, 바로 눈앞에 당도하는 것은 조조의 대군 속을 게임 《진·삼국무쌍》처럼 청룡언월도 한 자루로 휘젓는 관우이니까요.

그 후 이후의 내용은, 제갈량의 천하삼분지계와 "와룡은 세 치 혀로 강동을 일깨우고", 주유와의 만남과 유비-손권의 동맹, "거대한 전쟁"의 서막을 여는 동맹군의 "구궁팔괘진"에서 펼쳐지는 감녕, 조운, 장비, 관우, 주유?!의 호쾌한 액션 활극입니다. 그리고 짐짓 태연하게 불타는 모형선을 보여주며, 속편을 기약할 따름입니다. 어찌보면 적벽대전의 프롤로그에 가까운 느낌이 들 수도 있겠고요.

물론 하릴없는 소원이기도 하겠지만, 영화 내내 지금껏 읽어온 연의와 거기에 빚진 극화들과의 상충으로 발화되는 불협화음은 아쉬운 지점입니다. 이를테면 거문고 협연으로 속전속결로 이뤄지는 주유와 제갈량의 화합, 소교에 대한 집착으로 전쟁에 나서는 조조, 유인작전을 진두지휘하는 손상향, 조운을 구해주는 주유의 무예까지… 어느 순간 관객의 인정을 바라는 것만 같습니다. 전무했던 적벽대전의 영화화를 지켜보는 대신 오우삼이 만든 삼국지 "월드"를 받아들여야 한다고.

상성》에서 선후배로 나와 묘한 경계와 대결 양상을 선보였던 양조위와 금성무는 이번에는 더할 나위 없이 진중하고도, 멋스런 격조의 극치를 자아냅니다. 문무양도를 겸비하고, 지략에 무예까지 갖춘 주유 역의 양조위는 우려와 달리 냉철하면서도 "불을 품은 듯"한 모습으로, 양조위 식으로 해석해냅니다. 제갈량 역의 금성무도 명민함이 묻어나지만, 아직 풋풋한 매력이 엿보이는 책사? 그대로의 모습을 보여줍니다. 이야기의 양대 축인 두 사람의 모습은 거문고 연주처럼 조금씩 밀고 당기면서 절묘하게 극을 이끌어 갑니다.

유비, 관우, 장비, 조운, 손권, 감녕, 손상향, 조조는 제각각 연의의 틀을 빌려와 영화 적벽대전에 맞게 재구성된 듯한 느낌입니다. 유비는 노회한 기운이 엿보이지만, 덕장의 모습 그대로이고, 관우는 조조와의 조우에서 화용도의 여운을 남기고, 앞뒤로 특유의 무예를 선보입니다. 장비는 사모보다 주먹을 앞세운 액션을 보여주고, 조운은 영화 전반 종횡무진으로 몸을 아끼지 않는 무예를 펼칩니다. 손권도 짧은 시간 그간의 고뇌를 적절히 표현해내고요. 조조, 소교, 손상향은 앞서 말한 이유 탓에 호평을 하기에는 어려울 듯싶습니다.

요코야마 미츠테루, 고에이로부터 각인된 면면에 이어지는 실사화, "旣生瑜 何生亮" 의 복선, 제갈공명의 시각, 등등 여러 가지로 삼국지의 팬이라면 영화 내내 즐길 거리가 많은 영화였습니다. 연의와 어긋나는 영화화를 고려한 배려?를 헤아리고 본다면, 충분히 만족하실 듯싶습니다 J


덧. 윗 영화 스틸 사진, 화염 속의 공명은 물론 적벽대전 2부에서 나오겠지요 J

2008/07/14 00:36 2008/07/14 00:36



tags: , , , , , , , , , , , , , , , , , , , , , , , ,

Posted by lunamoth on 2008/07/14 00:36
(2) trackbacks | (2) comments

| 오디오북 Audiobook  [나의 서재]

배우 유준상을 볼 때면, 오래전 『그해 겨울』의 극화 드라마 속에서 앳된 모습의 영훈이 먼저 떠오르고, 제갈량을 연상할라 치면, 요코야마 미츠테루의 만화 속 모습과 KOEI 의 전략 시뮬레이션 게임 속 모습이 절묘하게 겹쳐집니다. 언젠가 얘기했듯이 문학과 그에 대한 극화, 형상화, 현현 들에 관심을 기울이게 된 까닭도, 머릿속으로만 쌓아온 상상들이 하나의 조각 모음으로 구체화되어 눈앞에 자리하게 되는 순간을 즐기기 때문인지 모르겠습니다.

그런 전차로, 며칠 전 우연히 오디오북 Audiobook 이란 게 생각나서 찾아보게 되었습니다. 위키피디어의 설명대로 저 유구했던? 테이프와 CD 를 거쳐서 이제는 시대에 맞게, 물론 이미 오래전에 MP3, iPod, Podcast 의 단계로 진입을 했더군요. 최근에 지하철 광고로 얼핏 스친 국내 오디오북 업체 Audien 을 들러보고, 돌아다녀 보니 멜론, 도시락, 교보문고 제노마드, 북리슨 등 어느 정도 움직임이 엿보였습니다.

"국내 오디오북의 발전 가능성과 과제"에서 황선호님이 지적한 선결 과제가 남아있긴 하지만, 6년 전 Djuna의 "오디오북"의 언급에서 KBS 낭독의 발견EBS 오디오북을 지나서 몇 걸음 더 나아갔음은 분명해 보입니다. 한번 기대를 걸어봅니다. (물론 국내 도서 시장과 오디오북 특성상 실용서 다이제스트 쪽으로 집중되지는 않을까 짧은 우려도 됩니다만 J)

오디오북의 구텐베르크 프로젝트, iplawyer님의 "CC 라이선스하의 오디오북 사이트"와 ilovja님의 "오디오북에 관한 이야기"를 읽다 보니, 다시금 웨어즈 탐색의 묘미와 컬렉터로서의 소유욕이 생기기도 하네요 :P 기가대 MP3P를 놀려두고 있는 분이라면 참고하시면 좋을 듯싶습니다.

요약본/비요약본의 구분이 있다는 것도 Audible.com 를 접하고 샘플을 들어보고서야 알게 됐습니다. 아쉽게도 구입하고자 했던 오디오북은 해외 판매 제한에 걸려서 샘플로만 만족해야 했고요. (iTunes 의 오디오북도 물론 그림의 떡)

그래도 팀 커리가 연기/낭독하는 『푸코의 진자』를 듣고 있노라니, 비록 요약본이라 원작의 참맛을 느낄 수 없다고 하더라도, 긴장감 넘치는 재현이 주는 또 다른 재미는 그것대로 의미가 충분하리라는 생각을 하게 됩니다. 이런걸 보면 저의 오디오북 접근 방향은 역시 라디오 드라마의 연장선에 있는 듯싶습니다. J

“The Plan. The Plan is real ! They’re after me !!”

2007/09/29 01:37 2007/09/29 01:37



tags: , , , , , , , , , ,

Posted by lunamoth on 2007/09/29 01:37
(1) trackbacks | (8) comments

| 三國志 11  [감상/게임]

周瑜

諸葛亮


KOEI 삼국지11 공식 홈페이지 (via 세이류) // 그렇다. 바야흐로 11탄인것이다. 처음으로 3D 맵을 채용한다고 하고 3월 중 발매 예정(국내에는 5~6월 즈음)이란다. 스샷 보三.
2006/01/31 03:52 2006/01/31 03:52



tags: , ,

Posted by lunamoth on 2006/01/31 03:52
(1) trackbacks | (32) comments

| "최초로 구입한" 릴레이  [길 위의 이야기]

Sage Labrie 님의 "최초로 구입한" 릴레이를 이어갑니다.

*룰 설명*
1. '최초로 구입한'에는 '내 용돈을 모아서', '내가 돈벌어서' 등의 전제가 붙습니다.
2. 무뚝뚝하게 '뭐 샀어'만 적지 마시고, 구입시기와 에피소드 등도 첨가되면 아주 재밌을 겁니다.
3. 릴레이 이어가실 다섯 분들을 잊지 말고 지목해주세요.

1) 최초로 구입한 카세트 테입 혹은 CD는?

K2 김성면


임창정 3집 AgainK2 김성면 2집 Real Spark 카세트 테이프로 기억이 납니다. 임창정의 "그때 또 다시"란 곡과 K2 김성면의 "소유하지 않은 사랑"이란 곡이 가요 순위에 있을때였죠. 그 이전에는 라디오를 들으며 녹음 혹은 더블데크로 손수 Mixtape 를 만들었던것 같고요.

그런데 재밌는건 임창정의 앨범은 "카세트 테이프 자동판매기"에서 산걸로 기억이 납니다. 맞아요. 분명히 자판기였습니다. 5000원 아니면 그 이하 였을테고요. 혹시 "카세트 테이프 자판기"에 대한 기억이 있으신분 계시면 제보? 부탁드립니다.

최초로 구입한 CD는 기억이 나질 않네요...

김신우


2) 최초로 구입한 비디오 테입 혹은 DVD는?

Fight Club


VHS는 장미의 이름, VCD는 쇼생크 탈출, DVD 파이트 클럽 SE 1번코드입니다. 장미의 이름 쪽은 극악의 화질을 자랑합니다. DVD 가 나왔으니 별 문제될것은 없겠습니다만. 쇼생크 탈출 쪽은 하드웨어 MPEG 보드 란게 있었을 때 본것 같습니다. 지금보니 Closed Caption Interactive 를 지원하는 VCD 더군요. 두번째 CD 에는 나름대로 서플도 들어가 있네요. 피가로의 결혼 감상 이라든지. 파이트 클럽 DVD 는 영화 자체는 물론이고 팩키지 디자인으로도 역대 최고인것 같습니다. 물론 그러니 영화 수익보다 DVD 수익이 많았겠지만은요...

Only a hummingbird could have caught
싸움꾼 모임 SE (코드3)


3) 최초로 구입한 게임은?

三國志Ⅲ


KOEI 의 삼국지 3 한글판 입니다. 저의 처음이자 마지막 콘솔 NES 도 생각을 해봐야 되겠군요. 닌자 고양이였나... PC 쪽은 확실히 삼국지가 맞는데 콘솔쪽은 잘 모르겠네요. 한때 BISCO (KOEI 코리아 설립 이전 국내 유통사) 클럽에서 보내오는 브로마이드, 팸플릿을 지금까지 소장했더라면 괜찮은 레어 아이템이 될 수도 있었는데 아쉽네요. 콜렉터로서의 소양도 부족한지라 지금 남아 있는건 5.25 인치 플로피 디스켓 뿐입니다. 이젠 드라이브도 없어서 무용지물 이겠네요.

삼국지 X (2004)


4) 최초로 구입한 책은?

이문열 삼국지 1권


이문열 삼국지 1권 (신조판 1쇄) 일듯. 만화책을 제외하고 그 이전에 "국민학교"시절 "아동 문고"도 있겠지만 기억하는 건 불가능 할테고요. 문득 요즘도 가끔 눈에 띄는 건담백과 라든지 괴수대백과도 생각나는군요. 저도 몇권 있었습니다. 그리고 어드벤처북 시리즈도 모았던 기억이 나고요. 참 오늘 빈섬님 글을 보니 이문열 중단편전집 마지막권을 채워봐야 겠다는 생각이 잠시 들기도 했습니다. 읽기 힘들것 같아 포기했습니다만. 아거님의 바람에 동의할 따름이고요.

하늘의 문 - 이윤기


5) 최초로 구입한 티켓은?
앞서 언급한 K2 김성면 콘서트 티켓 이었나... 이것도 기억이 희미하군요. 공연 티켓으로는 최초 였습니다. 콘서트에서 소유하지 않은 사랑 부르기전에 읊던 명대사가 아직도 기억에 남네요... "저는 자유를 사랑합니다! 저는 어린아이의 맑은 눈빛도 사랑합니다... 이렇듯 많은것을 사랑하지만 저는 사랑을 그리워 합니다... 왜냐하면... 소유하지 않았기 때문입니다..."


6) 릴레이를 이어가실 분들은?
달크로즈 님 , 올빼미 님 , mooya 님 , anakin 님 , kirrie
2005/10/11 17:27 2005/10/11 17:27



Posted by lunamoth on 2005/10/11 17:27
(5) trackbacks | (22) comments

| 대항해시대 온라인 관련  [감상/게임]

ON : CJ 대항해시대 독점계약, Q&A
중·일 온라인게임 국내상륙 '초읽기'...넷마블, 日게임 '대항해시대' 국내 서비스
대항해시대 온라인, 넷마블 통해 서비스
넷마블, 대항해시대온라인 한국 서비스!!
大航海時代Online, 국내 서비스 예정중[News]

대항해시대 온라인 - 벤치마크 프로그램 다운로드 개시
드디어 공개! 대항해시대 온라인 벤치마크 프로그램
「대항해 시대 Online」의 필요 환경은 이하와 같습니다.

대항해시대 온라인
대항해시대 온라인 스크린샷.

大航海時代 Online

// 일단은 고에이코리아가 아닌 넷마블이라는 점에 주목할만 하고요. (계약금 40억?!) 6월중에는 오픈베타 정도는 할런지 기대가 되네요.

대항해시대 모바일쪽도 관심이 가는군요. 요즘은 SNES판 대항2를 텅씨에서 에뮬로 조금씩 만져보고 있는 중입니다. 키 설정이 난해하긴 합니다만...

여튼 현 컴퓨터 사양으로는 완벽 플레이는 무리일것같군요. 슬슬 업그레이드를 할 시점이 된듯... orz.
2005/05/10 22:45 2005/05/10 22:45



Posted by lunamoth on 2005/05/10 22:45
(0) trackbacks | (8) comments

lunamoth
Textcube

Profile
Contact
+ Archives
+ Calendar
+ Categories
+ Recent Posts
+ Recent Comments
+ Recent Trackbacks
+ Blogroll
+ Twitter



Suede
brett anderson

lunamoth on Twitter
Miranda NG

Follow @lunamoth
http://feeds.feedburner.com/Lunamoth
follow us in fee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