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 u n a m o t h  4 t h   |  COVER  |  TAG CLOUD  |  GUEST  |  RSS 


| 후라이드 닭죽  [길 위의 이야기]

그거 보셨나요? 어느 드라마에 이런 장면이 나오더군요. 이래저래 치이는 날백수, 쥐어터져가며 번돈으로 "빈대붙던" 친구에게 치킨 한마리를 사들고 찾아가죠. 그리고 다음날 아침. 청년실업에 대한 장광설을 묵묵히 넘기며 한마디 하죠. 닭죽 맛있다고. (남은 치킨으로 닭죽을 요리하는 정도의 센스!)

어젠 퇴근이 늦어져 예전부터 벼르고 벼르던 "정통 수제 치킨", 오모모 치킨을 사먹어 보자고 결심을 했더랬죠. 초벌구이를 끝낸채 나뒹굴고 있던 몇 친구들이 집게로 비틀린채 다시 백칠십도 속으로 다이빙을 시작했죠.

그리고 다시 건져올림. 뭔가 이상한 기분을 들기시작한게 그때 였을 거에요. "불닭과 비슷한 시기 최고의 인기를 누리고 있는 것은, '~치킨' 등 마리당 5000원을 내세운 저가형 프라이드 전문 체인점들이다. 먹음직스럽게 큼직한 살점과 두툼한 튀김옷 앞에 가격생각은 저만치 달아난다. 새로운 닭 요리를 기다리며 닭큐멘터리 (94쪽 참고)는 계속돼야 한다." 라는 예찬이 먼 귓가에 와 닿다가 금새 사라져 버리더군요.

계륵를 바라보며 득록망촉을 생각했다면 과언일테고 허기는 그런대로 채울만했더랬죠 (가격대 성능비에는 전 의문이고요.). 그래도 내내 머릿속을 떠나지 않은 기시감이란건 있었죠. 몇입 안되는 살점과 얍실한 튀김옷 때문만은 아니었을 거에요. 단지, 모처에서 실한 놈을 애써 골라 닭으로만 한끼를 때우기도 했었던 기억이 사뭇 살아나서 였겠죠. 어제는 닭백숙을, 오늘은 닭튀김을, 내일은 찜닭을... 그리고 들리는 건 조류독감 소식.

맥주를 좀 마셔볼 걸 그랬네요. 그럼 이 난데없는 페이소스의 틈입도 유쾌하게 마셔 넘길수 있었을 텐데 말이죠. 언제 한잔 하는거 어떨까요? 전통수제 치킨 시켜놓고 말이죠. 아 예 물론 두마리죠 :p
2005/04/02 08:45 2005/04/02 08:45



Posted by lunamoth on 2005/04/02 08:45
(0) trackbacks | (10) comments

     trackback  click!


    치킨이 무진장 땡기는 군요;;;
    닭죽도...ㅠㅠ

    가디록 2005/04/02 09:47 r x
    아침부터 기름진 생각을 하시는군요!! ^^

    헤더 2005/04/02 10:03 r x
    먹고 프다... 아침부터 닭이라....

    erin 2005/04/02 10:21 r x
    가디록님 // 오랜만에 먹으니 맛있더군요 :D, 뭔가 먹는다는 기분이 아니라 먹을것을 찾아낸다는 기분이랄까 싶긴 했었지만은요;;

    헤더님 // 아 그게 어제 저녁에 쓴 글이랍니다^^;; 링크 추가해서 공개했습니다. 아침엔 좀 생뚱맞긴 하죠.;;

    erin님 // 한마리 가볍게 먹긴 좋더군요. 1인용으로 충분? 하고요... :)

    lunamoth 2005/04/02 10:28 r x
    이.. 이거 맛있는겁니까. 맥주는 땡깁니다마는..

    minusnine 2005/04/02 15:10 r x
    minusnine님 // 예 그런대로 먹을만합니다 :)

    lunamoth 2005/04/02 20:17 r x
    그런대로 그 가격에 먹을만 합니다만 처음엔 기본 쏘쓰 하나 주더니만 500원 받고 따로 팔기 시작하니 왠지 미워지더군요... 다른 곳도 그런가 모르겠네요. 오**치킨이 성업한 후로 어쩔 수 없이(?) 저가격 정책을 펴고 있는 다른 비슷한 가격대의 치킨을 한 번 먹어봐야 겠다고 생각중입니다. 여럿 되는 것 같더군요.

    Arnie 2005/04/04 03:16 r x
    Arnie님 // 예 그렇더군요. 얼마전 한 호프집에선 6000원짜리가 따로 있더군요. 시켜먹어봤는데 2인용으로는 약간 부족한듯 하지만 가격대 성능비;;는 괜찮더라고요. 이래저래 패스트푸드와는 가격 격차를 벌린듯 싶더군요. 켄치등과 비교해봤을때 말이죠. (물론 성격이 다르긴 하겠지만...) / 소스는 못먹어 봤네요... 다른 저가형도 기회되면 한번 봐야겠군요 :) , 치킨까지 베타테스트!;;

    lunamoth 2005/04/04 15:04 r x
    ㅋㅋㅋ 진짜 뼛속까지 베타테스터십니다!

    Arnie 2005/04/04 16:12 r x
    Arnie님 // 타이틀도 이참에 바꿔볼까요; lunamoth β 정로로... ㅎㅎ;;

    lunamoth 2005/04/05 02:31 r x
      COMMENT
        



lunamoth
Textcube

Profile
Contact
+ Archives
+ Calendar
+ Categories
+ Recent Posts
+ Recent Comments
+ Recent Trackbacks
+ Blogroll
+ Twitter



Suede
brett anderson
Mr. Saxophone

lunamoth on Twitter
Miranda NG

Follow @lunamoth
http://feeds.feedburner.com/Lunamoth
follow us in fee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