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 u n a m o t h  4 t h   |  COVER  |  TAG CLOUD  |  GUEST  |  RSS 


| lunamoth's Everyday Carry (EDC) ver. 2020  [길 위의 이야기]

2015년 7월에 올렸던 lunamoth's Everyday Carry (EDC) 의 업데이트입니다.  EDC 는 각자 매일 소지하고 다니는 필수품으로, Everyday Carry 사이트에서 각 아이템의 사진, 이름, 정보를 공유하고 있습니다. 좀 더 자세한 EDC 관련 설명은 예전 글을 참고해주시면 될 것 같습니다. EDC 에도 투고했습니다. Everyday Carry - lunamoth's EDC 2020 에서 보실 수 있습니다.



lunamoth's Everyday Carry (EDC) ver. 2020




1. 안경 : Steelbug Praia B Titanium 흰색

여전히 똑같은 안경을 계속해서 쓰고 있습니다. 티타늄이 튼튼하고 가볍기도 하고, 스타일이 마음에 들어서 계속 쓰게 되더군요. 코걸이 실리콘 부분, 안경알 정도 바꾼 것 같습니다. 이 안경을 쓴지 7년 정도 된 것 같은데 아직 멀쩡한 것 보면 꽤 튼튼하네요. 안경 바꿔보려고 생각 중이긴 한데 아무래도 한동안, 이 안경을 계속 쓸 것 같습니다.

(2013년 1월 2일부터 사용)




2. 시계 : Huami Amazfit Bip

블로그에도 이미 소개했고, 워치페이스 제작기 관련 글을 쓰기도 한 스마트워치/밴드 어메이즈핏 빕 잘 쓰고 있습니다. 어메이즈핏 빕 관련된 소개, 장점은 어메이즈핏 빕 워치페이스 WEATHER PRO lunamoth v16 이 글 서두를 확인해주시면 될 것 같습니다.

그동안 제가 만든 워치페이스는 어메이즈핏워치페이스닷컴 제 페이지에서 살펴보실 수 있습니다.

그동안 제가 만든 워치페이스 관련해서 블로그에 쓴 글은 어메이즈핏 빕 태그에서 살펴보실 수 있습니다.

한동안 G-SHOCK 시계 마니아였는데,  이제는 심박 수 체크, 걸음 수/걸은 거리/소모 칼로리 측정, 날씨 표시, 수면 시간 트래킹, 스마트폰 알림 연동 등이 되지 않는 시계는 쓰기 힘들어진 것 같습니다. 시계를 넘어서 건강 관리, 스마트폰 연동 사용이 꽤 강력하더군요. 어메이즈핏 빕은 1년 넘게 썼는데 좀 더 사용하다가 어메이즈핏 신모델로 업그레이드할 것 같습니다.

참고로 현재 쓰고 있는 어메이즈핏 빕 워치페이스는 제가 만든 «Analog Digital lunamoth x Status KR + 한글날씨 + 굵은시분침»입니다.

(2018년 10월 24일부터 사용)




3. 지갑 : Secrid Cardprotector Red

알루미늄 재질의 카드 지갑인데, 심플하고 편하더군요. 현금을 거의 쓰지 않는 편이라 카드 지갑으로도 충분한데 기존 가죽 지갑 보다 이게 더 깔끔하고 좋더군요. 원터치로 카드 꺼내는 액션도 나름 재미있습니다. 생각보다 원리는 간단하더군요. 내부 좌우로 벨벳 천 형태가 카드 잡아주고, 트리거가 카드를 계단별로 올려주는 형태입니다. 48g으로 생각보다 무게감은 있습니다. 지폐는 접어서 넣을 수 있는데 꺼내기 애매해서 필요하다면 머니클립 밴드 추가 형태 모델도 괜찮을 것 같습니다. 강하게 흔들면 카드가 조금 나오긴 하는데 실사용에는 문제없는 수준입니다.

(2019년 9월 16일부터 사용)




4. 스마트폰 : Apple iPhone 11 Pro Max 미드나이트 그린 256GB

아이폰 3GS > 5 > 6s Plus 에 이어서 4년 만에 11 Pro Max 로 왔습니다. 속도, 카메라 성능 모두 만족스럽게 사용 중입니다. 성능 벤치마크 테스트 결과는 다음과 같습니다. (관련 트윗)
 
보유기기 벤치마크

4번째 아이폰인데 앞으로도 계속 아이폰을 쓰지 않을까 싶습니다. 데스크톱처럼 4년에 한번 씩 바꿔주면 될 것 같더군요.

케이스는 Urban Armor Gear 의 Monarch Crimson 쓰고 있습니다. 폰+케이스 무게가 282g 정도로 상당한데 그래도 안전한 게 최고인 것 같습니다.

(2019년 10월 25일부터 사용)




5. 이어폰 : KZ E10 or KZ S1

KZ 에서 나온 두 번째 코드리스 이어폰입니다. 밸런스드 아마추어 4개 + 다이내믹 드라이브 1개 조합으로 이뤄진 이어폰입니다. 음질 좋고, 무게 가볍고, 착용감도 편한데, 다만 버그인지 최소 음량이 너무 커서 볼륨을 1로 설정하고 들어야 한다는 것은 아쉽더군요. 이 문제 때문인지 홈페이지에서 소개 페이지는 없고, 알리익스프레스 KZ 공식 쇼핑몰에서도 상품 없어진 것 같습니다.

(2019년 10월 19일부터 사용)

최근에 KZ 에서 나온 세 번째 코드리스 이어폰 KZ S1 도 함께 사용중입니다. 이 모델은 밸런스드 아마추어 1개 + 다이내믹 드라이브 1개 조합입니다. 가볍고 쓸만하더군요. 가성비도 꽤 좋은 것 같습니다.

(2019년 12월 28일부터 사용)








지금 이 글 보고 계신 분의 EDC 는 무엇인가요? 댓글로 알려주세요 :)
2020/01/02 22:54 2020/01/02 22:54



tags: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Posted by lunamoth on 2020/01/02 22:54
(0) trackbacks | (0) comments

     trackback  click!


      COMMENT
        



| 2019년 영화 베스트 Top 10  [감상/영화/외...]

2019년에 제가 극장, EIDF 로 본 영화 중에서 가장 기억에 남는, 재밌게 본, 의미있게 본 영화 베스트 Top 10 을 뽑아봤습니다. 왓챠 기준으로 총 33편을 정도 봤더군요. Top 10 은 다음과 같습니다, 제 2019년 올해의 영화는 《콜드 워 Cold War》 입니다.

  1. 콜드 워 Cold War
  2. 결혼 이야기 Marriage Story
  3. 아이리시맨 The Irishman
  4. 돈키호테를 죽인 사나이 The Man Who Killed Don Quixote
  5. 알라딘 Aladdin
  6. 실연 33일 失恋33天
  7. 원스 어폰 어 타임 인... 할리우드 Once Upon a Time... in Hollywood
  8. 두기봉: 경계를 넘는 감독 Boundless
  9. 증인 Witness
  10. 사탄과 아담 Satan & Adam


콜드 워 Cold War




결혼 이야기 Marriage Story




아이리시맨 The Irishman




돈키호테를 죽인 사나이 The Man Who Killed Don Quixote




알라딘 Aladdin




실연 33일 失恋33天




원스 어폰 어 타임 인... 할리우드 Once Upon a Time... in Hollywood




두기봉: 경계를 넘는 감독 Boundless




증인 Witness




사탄과 아담 Satan & Adam
2020/01/01 00:52 2020/01/01 00:52



tags: , , , , , , , , , , , , , , , , , , , , , , , ,

Posted by lunamoth on 2020/01/01 00:52
(0) trackbacks | (0) comments

     trackback  click!


      COMMENT
        



lunamoth
Textcube

Profile
Contact
+ Archives
+ Calendar
+ Categories
+ Recent Posts
+ Recent Comments
+ Recent Trackbacks
+ Blogroll
+ Twitter



Suede
brett anderson

lunamoth on Twitter
Miranda NG

Follow @lunamoth
http://feeds.feedburner.com/Lunamoth
follow us in fee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