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 u n a m o t h  4 t h   |  BLOG  |  COVER  |  TAG CLOUD  |  GUEST  |  ADMIN      RSS 


| 사랑따윈 필요없어  [감상/영화/외...]

식겁. 이 단어 이상으로 원작,《사랑따윈 필요없어, 여름》의 팬들에게 영화의 마지막을 설명할 수 있을 단어는 없을 듯싶습니다. 냉혈한의 한마디 "가부키쵸의 레이지가 진심으로 말하는 사랑이라는 말... 그 말 내가 사도록 하죠 1억에..."로 눈 녹듯, 끓어오른 감정을 무장해제 시켰던 타쿠로의 간결한 귀결은 온데간데없고, 애꿎은 살을 애는 효과음만이 화면을 가립니다. "이런 게 아니었잖아"라는 영화관을 나서는 관객의 단평만이, 참담하게 뒤따라옵니다. 허망한 "현지화"앞에 와타베 아츠로를 따라가고자 고군분투한 김주혁과 여전히 순정물에서 발버둥치는 문근영의 굴레만이 여실히 느껴집니다. 근영당의 교본 중 하나로 자리는 잡겠지만, 이 "원작 드라마의 고화질 압축판"은 원작을 안 본 이들에겐 이해할 수 없는 감정의 나열을, 원작을 본 이들에겐 기묘한 기시감과 아쉬운 배신감만을 남기며, 리메이크 실패 사례 리스트에 이름을 올릴 듯싶습니다. :|

- Tungsten C
2006/11/11 12:45 2006/11/11 12:45



tags: , , , , , , ,

Posted by lunamoth on 2006/11/11 12:45
(0) trackbacks | (14) comments



    아. 그렇군요. 볼까 말까 고민하고 있었는데, 어디서도 좋은 평을 볼 수가 없네요 =0= 그래서 그냥 설경구와 나문희씨가 나오는 열혈남아나 볼까 생각중입니다. ;;

    거북거북 2006/11/11 13:17 r x
      예 헛헛한 풍광만이 그나마 남을 뿐입니다. 사실 기대를 그다지 안했습니다만, 마지막 부분에서... 참... 그렇더군요. 저도 빨리 잊고;, 열혈남아 정도를 봐야 될듯 싶습니다.

      메가박스 일본영화제... 이건 또 언제 예매가 끝난건지 orz.

               lunamoth 2006/11/11 13:19 x
    어째 제 예상과 한치도 틀림없는 리메이크가 되어버린 걸까요?OTL

    Lyzche 2006/11/11 17:07 r x
      제값주고 봤으면 꽤 억울했을것 같습니다 TT

               lunamoth 2006/11/11 17:28 x
    저에겐 디파티드가 그런 느낌으로 오더군요.
    리메이크 하기 참 어렵나봅니다;;

    DARKLiCH 2006/11/12 03:31 r x
      예 디파티드 개봉도 기다리고 있습니다. 어떨런지. 무간도1 무척이나 재밌게 봤었는데 말이지요.

               lunamoth 2006/11/12 13:35 x
    영화화 자체가 쉽지 않았던것 같아요. 그리고 짧은 시간안에 너무 많은 것을 넣으려고 했던 감독의 무리수.. 이런저런 아쉬움이 많이 남는 작품이었습니다.^^;;

    TheBoxeR 2006/11/12 19:19 r x
      예 정말 어느분 말씀처럼 원작의 명장면들을 우겨?넣으려 했던게 무리였던 것같네요. 주변인물도 비중이 거의 느껴지지 않았고요. 간만에 드라마가 다시 보고 싶어지더군요...

               lunamoth 2006/11/12 19:22 x
    저처럼 원작에 대해 거의 모르는채로 보면 꽤 재미있는 영화였어요..
    원작이 어떻길래 그렇게들 실망을 하시는지 보러 가봐야겠네요^^

    루미넌스 2006/11/13 01:33 r x
      예 일본드라마 찾아보시면 나올겁니다. 영화 처럼 숨가삐지나가는 것이 아니라 꽤 음미?하면서 볼만할테고요...

               lunamoth 2006/11/14 01:34 x
    저는외국에있어서영화를못보는데.다행이라생각되네요.
    정말이지.레이지역은와타베아츠로가아니면절대안되죠!
    정말감명깊게본드라마였는데.김주혁-문근영콤비라해도
    애초부터필이안오잖아요?

    쮸울 2006/11/13 05:50 r x
      케이조쿠, 스왈로우테일 버터플라이 정도만 본것 같은데, 늘 묘한 냉소적인 태도가 마음에 드는 배우인것 같습니다. 말씀처럼 특유의 필은 누구도 흉내낼 순 없을테고요.

               lunamoth 2006/11/14 01:36 x
    제목이 요즘 제 맘이군요;
    사랑따윈 필요없어요! 쿨럭;

    와니 2006/11/13 06:50 r x
      T-T

               lunamoth 2006/11/14 01:37 x
      COMMENT
        



lunamoth
Textcube

Profile
Contact
Archives +
Calendar +
Categories +
Recent Posts +
Recent Comments +
Recent Trackbacks +
Blogroll +
Twitter +



Suede
brett anderson
Mr. Saxophone

lunamoth on Twitter
del.icio.us/lunamoth
Miranda NG

Follow @lunamoth http://feeds.feedburner.com/Lunamoth
follow us in fee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