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 u n a m o t h  4 t h   |  BLOG  |  COVER  |  TAG CLOUD  |  GUEST  |  ADMIN      RSS 


| The Tears 내한공연  [감상/음악]


- 이게 꿈은 아니겠지?
- 아니 꿈일거야. 꿈인줄 알면서도 영원히 깨지못할 자각몽...

- 증상 : 기력소진, 심각한 탈수증세, 환청, 각종 관절부 염좌, 정신적 후유증...
- 진단 : 충분한 요양 필요...

- Lovers 에서 Two Creatures 까지 브렛의 착 달라붙는 음색과 흐느적거림?, 버나드의 환상적인 기타 연주, 접신하지 않을 이 누가 있으리오...

- 개인적으로 힘든 상황에서도 변함없는 음색을 들려준 브렛에게 고마울 따름. 선글라스 속 눈빛은 못봤지만.

- 스탠딩 번호란 별 의미없음을 다시 한번 확인. 공연 시작시가 관건. 불이 켜지고 나서야 나 또한 밀렸음을 자각.

- 1시간여 대기 1시간여 공연, 시작전에 조금 지친면도... 물론 티어스의 면면과 노래들이 금방 잊혀지게 했지만...

- 비록 스웨이드는 없었지만 티어스만으로 충분히 빠져 들었던 공연.

- "기억의 불멸을 꾀하느라 찰나의 현존을 희생하는" 이들은 안타까울 따름. 무려 핸드폰 동영상이라니...

- 애드키드님 객석 분위기는 어땠나요?

- 마지막 브렛의 한마디가 꼭 실현되길. 언젠가 이 나라에서 다시 공연하고 싶다는...

- Set List (via starcrazy@스웨이드카페)
the asylum / lovers / imperfection / low life / autograph / the ghost of you / brave new century / refugees / apollo 13 / southern rain / beautiful pain // two creatures // a love as strong as death

- 공연사진


Tears 16/08/2005 by belle
Forever 0816 by 애드키드
the tears 공연에 대한 (좀 이상한) 초간단 감상 by Jaybee
The tears 공연 후기 by pian
tears in seoul by 쏘닉
2005/08/16 23:48 2005/08/16 23:48



tags: , ,

Posted by lunamoth on 2005/08/16 23:48
(1) trackbacks | (8) comments



    사실 terzeron님의 블로그에서 실수로 들어온 블로그가 이곳입니다만... the tears를 보고 코멘트를 남기고야 맙니다.
    브렛과 버나드의 10년만의 전화통화, 그리고 스웨이드에서 티어즈로.
    하여간, 오랜만에 티어즈 팬..인지는 모르지만 만나서 반가운 마음에 글 적어봅니다. :)

    서비 2005/08/17 01:32 r x
      아 예 안녕하세요. 저도 terzeron님 블로그 잘 보고 있답니다. 팝 가사 DB 또한 멋지고요 ;)

      저도 뒤늦게 스웨이드 팬이 돼서 꽤나 열광했던것으로 기억이 나네요. 어젠 공연가기전에 Singles 앨범에 들어있는 2002년 싱가폴 공연을 봤는데 감회가 또 새롭더라고요.

      여튼 다시금 브렛의 음성을 들을 수 있다는 것 만으로 행복합니다 ;)

               lunamoth 2005/08/17 07:02 x
    전, 정말 아연실색했어요. 환상이었어요. 아직도 헤어나오지 못하고 있습니다. 전 모든 객석이 다 보이는 자리에 앉아있었는데요. 브렛과 버나드가 환상적인 모습을 보여줄만 했던 매우 열광적인 분위기! :)

    애드키드 2005/08/17 02:18 r x
      정말 감격이랄까요. 저도 후유증이 꽤 오래갈 듯 싶네요... 역시 관객 호응은 우리나라를 따라가기 힘들듯^^; 티어스 쪽도 좋아하는게 딱 눈에 띄어서 기뻤습니다. 브렛이 "좋아~" "크게~" 라고 했던것도 같고요. Lovers 에서 객석으로 마이크 돌리는 순간이란...TT

               lunamoth 2005/08/17 07:12 x
    이야~ 분위기 죽여줬나보네요..
    가격의 압박으로 인해서 전 ㅠㅠ

    도혀니다 2005/08/17 23:25 r x
      예 정말 열광적이였죠. 스탠딩으로 "제대로" 즐겼습니다 ;)

               lunamoth 2005/08/18 09:19 x
    이런.....엄청난 일이 있었군요.
    스웨이드 초기 (버나드 버틀러와 브랫 앤더슨)를
    너무 좋아하는 팬으로 둘의 결합은 충격적이네요.
    요즘 음악 관련 사이트나 잡지를 안보다보니, 몰랐는데,
    여기서 알게 되었네요. 정말 감사합니다.

    swish77 2005/08/23 20:11 r x
      swish77님 오래간만에 뵙네요. (개인홈은 거의 폐쇠직전이랍니다;) 독일에 계신듯...!

      예 꽤나 충격적이었죠. "만날 사람은 만나야 되는 법" 이랄까요... 어쨌든 버나드는 예전 얘길 꺼려하는것 같더군요. 배철수씨가 Suede 곡도 공연에서 하는냐고 물으니 바로 No. 라고... 여하튼 다시 재회에서 예전 느낌의 음악을 들을 수 있게 돼서 반가웠답니다.

      앞으로도 계속 앨범 나왔으면 하네요 ;)

               lunamoth 2005/08/24 02:00 x
      COMMENT
        



lunamoth
Textcube

Profile
Contact
Archives +
Calendar +
Categories +
Recent Posts +
Recent Comments +
Recent Trackbacks +
Blogroll +
Twitter +

RSS | Feedly
Mobile | iPhone
E-mail | CC

http://feeds.feedburner.com/Lunamoth

Nicholas D. Wolfwood Fanlisting
Suede
brett anderson
Mr. Saxophone
Foucault's Pendulum Fanlisting
DESERT ROSE the meryl fanlisting

lunamoth on Twitter
del.icio.us/lunamoth
Miranda NG



498027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