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 u n a m o t h  4 t h   |  COVER  |  TAG CLOUD  |  GUEST  |  RSS 


| 철수와 칠수  [길 위의 이야기]

문득 배철수의 음악캠프를 듣던 생각이 나서 오랜만에 라디오를 틀어봤다. 오늘의 코너는 무려 "철수와 칠수" 만우절도 아닌 날에 사람과 음악 코너도 아니라 떳떳이 명패를 함께하고 있었다. 올해로 15주년이 된 살아있는 역사같은 배철수의 음악캠프, 그리고 한때 인터넷 방송이란 것과 그의 성대모사에 매료돼 사연이란걸 처음 써보기도 했던 배칠수 음악텐트. 그 둘의 적절한 조화와 배칠수의 특유의 배철수 음성이란걸 구분해내는 기묘한 아이러니까지. 아무래도 라디오를 다시 좀 들어봐야겠다.


덧. 얼마전 손석희 아나운서 성대모사는 정말 뭐라 할말이 없더군;
2005/06/16 19:46 2005/06/16 19:46



Posted by lunamoth on 2005/06/16 19:46
(1) trackbacks | (2) comments



    이거 재밌군요..ㅎㅎ 역시 배칠수씨의
    손석희 아나운서 성대모사 멋집니다..

    decoi 2005/06/17 12:08 r x
    decoi님 // 가히 성대모사의 제왕?이죠... 예전에 들을 때마다 놀라곤 했는데 여전하더라고요 :)

    lunamoth 2005/06/17 18:59 r x
      COMMENT
        



lunamoth
Textcube

Profile
Contact
+ Archives
+ Calendar
+ Categories
+ Recent Posts
+ Recent Comments
+ Recent Trackbacks
+ Blogroll
+ Twitter



Suede
brett anderson
Mr. Saxophone

lunamoth on Twitter
Miranda NG

Follow @lunamoth
http://feeds.feedburner.com/Lunamoth
follow us in feedly